상단여백
HOME 오피니언 시 읽는 김해
詩를 품은 내 가슴금동건 시인
금동건 시인

 경북 안동 출생
 시사문단 시 부문 등단
 한국 시사문단작가협회 회원
 국제PEN 한국본부 회원
 김해문인협회 회원
 2007년 풀잎문학상 본상 수상



 연필을 들면 끝에 매달리는 시
 내면에 곰삭아 뚜아리 틀어
 하얀 종이 위에 토해 낼 때
 내 안에 숨겨 놓은
 사랑의 시로 둔갑하고
 주름진 이마도
 세월의 무상함보다
 지금껏 가슴에 품은
 두꺼운 시집 한 권으로
 가슴에 남아
 시를 품은 내 가슴은
 늘 여유만만이다
 
 

김해일보  gimhae114@naver.com

<저작권자 © 김해일보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김해일보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